이병헌, 이성민, 곽도원 주연의 대통령 암살이라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 남산의 부장들이 곧 개봉합니다. 

 

제작 전부터 화제를 모은 남산의 부장들은 동명의 논픽션 ' 남산의 부장들 '을 원작으로 하며 이미 내부자들로 유명한

우민호 감독의 2020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영화입니다.

 

우민호 감독은 오래전부터 이 책을 보고 대한민국 역사상 가장 극적인 사건이었던 10.26사건을 다뤄보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합니다. 

 

남산의 부장들 줄거리는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암살을 배경으로 하는데 

이병헌이 주연을 맡은 김규평의 사건 발생 40일 전부터의 이야기를 담은 실화 영화입니다. 

미국에서 전 중앙정보부장 출신인 박용각이 청문회에서 대한민국 정권의 실체를 낱낱이 세계에 

고발하며 대한민국의 정계를 뒤흔드는 사건이 발생하게 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김규평(이병헌)과 경호실장 곽상천이 나서며 발생하는 일들을 담은 영화 입니다. 

 

 

개인적으로 같은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되었던 영화 그때 그 사람들을 몰입도 있게 봐서인지 

상당히 기대되는 영화입니다. 그때 그사람들 당시에도 엄청난 캐스팅으로 화제였지만 

이번 남산의 부장들 캐스팅라인업을 봐도 입이 벌어질 정도로 화려합니다.

 

우선 김규평 역의 이병헌과 개인적으로 제일 좋아하는 배우인 곽도언 그리고 이성민, 이희준등 

한국영화를 대표하는 배우들의 라인업이 남산의 부장들 개봉전부터 관심을 가지게 만듭니다.

 

우선 배우들의 연기력이 탄탄하니 영화의 몰입도는 걱정없을것 처럼 보이는데요.

거기에 감독마저 이미 그 실력을 인정받은 우민호 감독이라서 역대급 영화의 탄생이 예고됩니다. 

 

남산의 부장들은 대통령 암살이라는 쉽지않은 소재로 영화를 만들고

또한 이것이 실화라는 사실이 각 캐릭터를 연기하는 배우들에게는 부담이 되었겠지만 공개된 트레일러 영상만 봐도

이러한 걱정이 기우에 불과하다는것을 알수 있습니다. 

 

남산의 부장들 개봉예정일은 2020년 1월 22일입니다. 벌써부터 인터넷과 각종 매체에서는 연일 기사를 쏟아내며

이병헌의 올해 첫 주연 영화에 열광하고있습니다. 

 

 

개인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보고싶은 부분은 이미 유명한 실화속 등장인물들의 심리묘사와 갈등을 

얼마나 극적으로 풀어냈을지가 궁금합니다. 뻔한 이야기를 얼마나 멋지게 풀어냈을지 

기대되는 남산의 부장들 빨리 개봉했으면 좋겠네요

 

 

 

 

 

+ Recent posts